티스토리 뷰

스웨덴전의 중요성을 모르는 사람은 없다. 한국이 스웨덴과의 경기에서 승리를 거두고 멕시코와의 경기에서 선전한다면 한국의 16강 진출도 가능하다는게 축구 전문가와 언론의 대체적인 시각이다. 여기에는 독일이 스웨덴과 멕시코를 큰 점수 차로 누르고 조 1위로 16강에 진출할 것이란 가정이 깔려있지만 피파랭킹 1위 독일의 저력을 생각해보면 불가능한 시나리오는 아니다.




대중의 이목이 18일 오후 9시(한국시간) 열리는 한국 스웨덴전에 쏠리고 있다. 불과 몇 일 전만 하더라도 한국의 '3전 전패'를 예상하는 이들이 많았지만 시간이 흐르면서 "스웨덴전은 해 볼만 하다"는 여론이 힘을 얻고 있는 상황이다. 한국 대표팀의 전력에 비판적인 시각을 견지하던 해외 언론 역시 "한국과 스웨덴의 경기가 싱겁게 끝나지는 않을 것"이라며 바뀐 입장을 내놓고 있다.


그렇다면 한국의 16강 진출 가능성을 밝혀 줄 '해결사'는 누가 될까. 지금으로써 가장 많은 이들이 주목하는 선수는 손흥민이다. 경쟁 국가들과의 실력 차이가 분명 존재하는 상황에서 세계 최고 축구 리그로 뽑히는 영국 프리미어리그에서 맹활약 하고 있는 손흥민은 모든 국민들이 동의하는 '대한민국 에이스'다. 나 역시 손흥민이 에이스로서 자신의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그렇다고 손흥민이 스웨덴과의 경기에서 한국 대표팀을 승리로 이끌 '키'가 될 것이라고는 생각하지 않는다. 굳이 표현하자면 손흥민은 '완벽한 도우미'로서, 에이스로서 위상을 뽐낼 것이라고 생각한다. 조금 더 정확히 풀어 이야기하면, 손흥민은 다른 선수를 승리의 문을 여는 바로 그 장소 앞까지 데려다 줄 인도자로서의 역할을 할 가능성이 크다고 생각한다. 


손흥민이 한국의 에이스라는 의견에 동의하는 듯 말해 놓고 이게 무슨 소리냐고 반문할 수도 있다. 틀린 말은 아니다. 하지만 나를 비롯한 모두가 손흥민을 '한국 에이스'라고 생각하기에 그가 골을 넣을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우리가 생각하는 것처럼 스웨덴 역시, 그리고 경기장에 나서는 수비수들 역시 손흥민을 대한민국 최고의 '에이스'라고 똑같이 생각할 것이기 때문이다.




우리는 여기서 충분히 스웨덴이 손흥민을 집중 견제할 것이라는 예상을 할 수 있다. 제 아무리 뛰어난 선수라도 11명이 팀워크를 이뤄 함께 해 나가야 할 축구 경기의 특성을 생각하면 집중 견제를 받을 것으로 예상되는 손흥민이 '골'을 넣을 확률은 상대적으로 낮다. 한국 스웨덴 전에서 손흥민이 골을 넣고 더 큰 선수로 성장했으면 하는 바람이 크지만, 실현 가능성은 높지 않아 보인다.




누가 '키'를 승리의 문을 향해 뻗을지는 알 수 없다. 하지만 손흥민을 향한 스웨덴 수비수들의 집중 견제가 불 보듯 뻔한 상황에서 손흥민에게 부담감을 주는 상황은 자제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손흥민이 모든 수비수를 제치고 골을 넣는 장면을 보기 바라지만 현실에서 그런 상황은 거의 일어나지 않는다. 대한민국의 에이스 손흥민은 누구에게 영광의 순간 선사할까.


사진 = 대한축구협회

글 = 시본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의 내용에 동의하신다면 의 를 눌러주세요 !

댓글
댓글쓰기 폼